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김포시, 학운산단 질소탱크 폭발사고 관련 긴급 현안 회의 열고 지원 방안 논의
   

김포시가 지난 6일 발생한 양촌읍 학운산업단지 내 질소탱크 폭발 사고와 관련해 9일 긴급 현안 회의를 갖고, 대책을 논의했다.

회의를 주제한 허승범 시장 권한대행은 먼저 폭발 피해를 입은 기업들의 정상 운영을 위한 지원과 도로 등 손상된 기반시설의 긴급 복구와 피해지역 내 건물의 안전 점검 시행을 지시했다.

아울러 폭발 사고 피해지역 내 공장에 대한 기업 자금 지원방안에 대한 적극적인 검토도 함께 지시했다.

허승범 시장 권한대행은 “폭발사고에 적극 대응해 학운산단의 정상운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인구 50만의 대도시에 걸맞는 재난 대응 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