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농기센터, 뿌리는 유산균으로 친환경농업 & 탄소중립 생활 실천
   

김포시농업기술센터가 친환경농업인연합회, ㈜쎌바이오텍과 시험적으로 생산한 토양미생물제제 1톤을 김포도시농부학교 행복텃밭 경작 시민들에게 기부하고 농작물 상태를 관찰한다.

이 비료는 ‘듀오락’ 브랜드를 가진 유산균 기업에서 친환경유기농자재로 등록한 유산균발효액(공시-2-3-744, 745, 746)을 유기농작물 재배 허용물질인 술지게미(문배주양조원)와 깻묵(삼진코리아)에 코팅하여 방식으로 제조됐다.

원료는 자연에서 유래한 유산균, 수수, 참깨 등으로써 유산균 건강식품, 문배술, 참기름 등 상품 생산과정에서 남는 발효의 결과물로 배합했다.

김포지역 식품공장의 부산물이 관내에서 발효 비료로 만들어져 친환경농업에 사용하는 자원의 재순환(업사이클링)으로 새로운 가치를 부여하고 탄소중립 생활 실천에 참여한다는 취지로 개발된 시제품이다.

이에 따라 센터는 장기동에 있는 도시농부학교 행복텃밭에 밑거름주기 수업으로 지난 23일 처음으로 이 제품을 사용했다.

이정수 친환경농업인연합회장은 "바이오락토 출시 전에 유산균발효액 써보면 유산균 물질대사 생성물인 박테리오신, 아미노산, 비타민, 효소, 핵산 등의 역할로 병원균 증식 억제, 작물 생장에 필요한 영양원 흡수 촉진, 토착미생물 활성화 등 토양 생태계 균형잡기에 큰 도움이 된다"고 설명했다.

이재준 기술지원과장은 "친환경농업 확대를 위해 미생물의 특성을 살린 편리성과 기능성을 고려한 액상영양제 신제품도 6월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