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김병수 국민의힘 김포을당원협 수석부위원장, 윤석열 후보 광역교통개선지원단장 임명수도권 서북부 광역교통공약 확장, 김포한강선 탄력 기대
   

국민의힘 김포을당원협의회 김병수 수석부위원장(사진.52)이 윤석열 대선후보 직능총괄본부 광역교통개선지원단장을 맡았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 직능총괄본부는 지난 18일 4개 본부장과 7개 단장의 임명을 의결하면서 김병수 수석부위원장을 광역교통개선지원단장에 임명했다.

김병수 신임 단장은 홍철호 전 국회의원의 보좌관 시절 김포한강선(서울 5호선 김포연장),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등 철도망 유치 업무의 실무 전반을 이끌어 지난해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지하철 5호선이 추가검토노선으로 반영되는데 핵심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김 수석부위원장의 광역교통개선지원단장 임명으로 김포와 검단 등 수도권 서북부 광역교통에 대한 윤석열 후보의 공약이 확장되고 홍철호 전 의원의 역점사업이었던 김포한강선 추진이 탄력을 받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앞서 윤석열 후보는 지난 7일 김포도시철도 골드라인에 탑승해 "출퇴근이 굉장히 힘들고, 김포로 들어오는 교통이 아주 불편하겠다"는 소감을 밝히며 GTX-D·E·F 등 광역교통 공약을 발표한 바 있다.

김병수 단장은 "지역 안팎의 폭넓은 의견에 부지런히 귀 기울여 정책을 입안하고 제안할 것”이라며 "김포시민들의 염원인 GTX-D뿐만 아니라 김포한강선, 수상·항공 교통, 트램 등 신교통 구상을 통해 윤석열 후보가 공약한 ‘수도권-서울도심 30분내 통해' 약속을 달성할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