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시의회, 2022년 첫 임시회 19일부터 9일간 진행시정업무 보고 청취 뒤, 조례안 등 처리

김포시의회가 이달 19일 제215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열고 2022년 첫 회기 운영에 들어간다.

오는 27일까지 9일간 이어지게 될, 이번 임시회에서는 부서별 업무보고와 2021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선임, 조례·규칙안(의원발의 2건, 기타안 3건) 등을 처리한다.

일정별로는 제1차 본회의가 열리는 19일 최명진 의원이 발의한 ‘국가지뢰 관련 법률의 제·개정 촉구 결의안’ 처리에 이어 20일부터 소관 상임위별로 조례안과 기타안에 대해 심의·의결이 진행된다.

21일부터 26일까지는 시정업무 보고를 상임위별로 진행한 뒤, 마지막 날인 27일에는 제2차 본회의를 열어 2021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선임의 건과 상임위에서 심사보고 된 조례안 등을 처리하고 올해 첫 회기를 마무리한다.

박우식, 최명진 의원의 5분 지유발언도 각각 제1차 본회의와 제2차 본회의에서 있게 된다.

한편 이번 회기 의원발의 안건으로는 먼저 이번 상반기 집행기관의 조직개편에 따른 부서 신설 및 출자·출연기관 증가에 따라 상임위원회 소관부서 변경을 다루는 김계순 의원의 『김포시의회 교섭단체 및 위원회 구성과 운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과 지방자치법 시행령 개정과 관련해 변경되는 조문 등 정비를 위해 유영숙 의원이 발의한 『김포시의회 청원심사 규칙 일부개정규칙안』이 제출돼 심사를 앞두고 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