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소식
꿈꾸는교회 '코로나19 격무 직원 응원' 도시락 전달
   

꿈꾸는교회가 코로나19로 인한 격무에 시달리는 마산동 직원들을 위해 점심도시락 100여개를 전했다.

교회 청년 성도들이 만든 샌드위치 도시락은 코로나19로 점심 끼니를 제 때 챙기지 못할 정도로 바쁜 업무로 지친 김포시 보건소와 마산동 선별진료소 직원들에게 잔달됐다.

꿈꾸는교회(대한예수장로회)는 1998년 마산동이 양촌읍 마산리로 있던 시절 개척되어 현재까지 2,000여명의 신도와 함께 예배하고 있는 종교시설로 지속적인 물품 기부로 지역사회에 따뜻한 온정을 전하고 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