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제4회 김포국제청소년영화제 개막‘엄마는 쏟아지는 비처럼(Mum Is Pouring Rain)’ 개막작 상영으로 9일간 개최
   

제4회 김포국제청소년영화제(Gimpo International Youth Film Festival 2021, GIYFF2021)가 지난 20일 개막식을 갖고 영화제의 시작을 알렸다.

이날 오후 2시 김포아트홀 3층 공연장에서 진행된 개막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김포마을유튜브와 화상회의(ZOOM)로 온라인 생중계됐다.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채신덕 도의원, 김포시의회 신명순 의장, 김포시의회 홍원길 행정복지위원장 외 영화계 인사들과 마을공동체, 시민사회단체, 문화예술계 인사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김포국제청소년영화제 정하영 조직위원장(김포시장)의 개막선언과 함께 춤의 학교의 <평화를 상상하라!>, 황규선무용단의 <평화를 꿈꿔라!> 개막공연이 진행됐다.

정하영 조직위원장(김포시장)은 “김포국제청소년영화제가 이제는 전 세계인의 화합의 장으로 발돋움하고 있음에 조직위원장으로서 매우 감격스럽다. 평화문화의 가치를 드높이는 영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조직위원장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올해 김포국제청소년영화제의 개막작은 프랑스 애니메이션인 ‘엄마는 쏟아지는 비처럼(Mum Is Pouring Rain)’이 선정돼 상영됐다.

개막작 상영 후에는 위고 드 포콩프레(Hugo de Faucompret) 감독의 개막 축하 영상이 이어졌다.

GIYFF어린이운영위원회 김미안 위원장의 진행으로 시작된 개막식은 총 4부로 나뉘어 진행돼 시상식 1부에서는 제4회 김포국제청소년영화제 홍보대사 배우 심현서(유월, 돼지의 왕 외 다수)와 배우 김민서(갯마을차차차 외)가 사회를 맡았다.

이어 개막식 청소년사회자 공개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손예린 학생과 전예찬 학생이 시상식 2부 진행을 이호연 학생, 배서연 학생이 3부 진행을 맡았다.

시상은 총 15개의 부문으로 나뉘어 진행돼 수상작이 호명된 후 한국 감독뿐만 아니라 해외 감독들의 소감도 영상으로 실시간 송출됐다.

이날 개막식을 시작으로 9일간의 여정에 본격 돌입하는 김포국제청소년영화제는 영화제 기간 내 다양한 행사들로 관객들을 찾아간다.

먼저 90개국에서 출품한 3,000여 작품을 엄정히 심사해 결정한 GIYFF 수상작을 11월 26일(금)~28일(일)에 CGV김포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자세한 정보는 김포국제청소년영화제 공식 홈페이지, 공식 블로그,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INFORMATION]

• 명칭 : 제4회 김포국제청소년영화제(GIYFF)

• 기간 : 2021.11.20.(토) ~ 2021.11.28.(일)

• 장소 : CGV김포, 메가박스 김포한강신도시, 김포아트홀, 김포아트빌리지, 김포한옥마을, 김포시 관내 학교, 문화공간 외

• 주최 : 경기도, 김포시, 김포국제청소년영화제조직위원회

• 주관 : (재)김포문화재단, 마을문화공동체사회적협동조합

• 지원 : 경기콘텐츠진흥원, 경기영상위원회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