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애기봉평화생태공원 전망대 오픈 갤러리 기획전...생태보고 한강하구에 ‘독도’가 있다
   

애기봉평화생태공원 전망대 오픈 갤러리 개관 기념으로 이달 5일부터 오는 12월 5일까지 한국야생조류보호협회 윤순영 이사장의 사진전이 열린다.

'생태보고 한강하구에 ‘독도’가 있다'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사진전에서 윤 이사장은 김포 한강하구의 섬과 시암리 습지, 조강, 이 곳에서 살아가는 새들의 모습을 담은 13점을 선보인다.

윤순영 이사장은 초대사진전을 개최하며 "한강하구는 우리나라에서 유일하게 하굿둑 없이 민물과 짠물이 만나는 기수지역이자 생태축의 중심, 겨울 철새가 쉬어가는 중간 기착지로서 매우 중요한 생태적 가치를 지닌 곳"이라며 "한강하구의 자연생태를 고스란히 머금고 있는 사진을 함께 관람하며 애기봉전망대에서의 아름다운 추억을 담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한강하구의 섬은 백마도, 홍도, 독도, 유도 등 4개 섬으로 이중 홍도는 일제강점기 간척사업으로 지금은 홍도평야로 불린다.

애기봉에서 내려다보이는 월곶면, 양촌면, 하성면 습지는 2006년 4월에 지정된 한강하구 습지보호지역 중 가장 넓은 면적(37%)으로 자연 상태를 온전히 간직하고 있는 하성습지는 생태적 우수성이 널리 알려져 있다.

북한 개풍군을 한 눈에 담을 수 있는 애기봉은 태곳적부터 새로운 생명을 탄생시키기 위해 오염된 민물을 해독하며 서해로 유유히 흘러드는 조강과 한강 하구의 모습도 볼 수 있다.

작가 프로필

담화(曇華) 윤 순 영

사단법인 한국야생조류보호협회 이사장

2007년 환경재단 세상을 밝게 만든 100인 선정

2008년 제10차 세계 람사르 총회 초청 재두루미 사진전

2009년 대한민국 국회 초청 재두루미 사진전

2019년 생물다양성의 날 및 세계 습지의 날 대통령 표창

사단법인 한국사진작가협회 자문위원

경기도 사진대전 초대작가

한겨레신문 물·바람·숲, 애니멀 피플 필자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