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공공와이파이 확대구축...디지털격차 해소
   

김포시가 시민의 디지털격차 해소와 가계통신비 절감을 위해 코로나19 방역지침에 맞춰 올해 안으로 미구축 148개소의 경로당에 무료 공공와이파이를 설치한다고 밝혔다.

시는 2013년부터 무료 공공와이파이 존 설치를 시작해 현재까지 총 335개소(경로당 160개소, 다중이용시설 175개소)에 설치를 완료했다.

특히, 올해 상반기에는 7천5백만 원의 예산을 들여 유동 인구가 많은 공영주차장을 비롯한 공원이나 복지시설 등 35개소에 추가 설치했다.

이 사업 중 10개소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추진하는 공공와이파이 구축 지원사업으로 진행하였으며, 구축에 따른 설치비는 과학기술부와 통신사업자가 부담하고 시는 월 사용료만 지불하게 되어 시비 부담도 낮출 수 있게 됐다.

이번에 구축한 공공와이파이는 인증서버를 도입하여 사용자가 장애를 신고하기 전에 이를 인지하고 조치할 수 있는 사용자 확인 및 장애감시시스템(NMS)을 구축하였으며, 와이파이 접속시 시정홍보 화면이 도출될 수 있도록 기능을 추가했다.

김포시 공공와이파이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스마트폰 와이파이 기능을 켜고SSID ‘G_PublicWiFi@Gimpo'를 선택하면 된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