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코로나19 위기 지역예술인 2차 생활·경영안정지원금 지급

김포시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공연, 전시 등의 축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예술인들을 대상으로 2차 생활·경영안정지원금을 지급한다.

이번 결정은 각종 공연, 전시 등의 축소 또는 금지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예술인들을 대상으로 안정적인 창작활동과 경제생활에 도움을 주기 위해 제2차 특별예산을 편성해 지난 8월 17일부터 9월 3일까지 접수한 생활·경영안정지원금 신청이 조저한데 따른 것이다.

이번 2차 지급은 1차 지급대상에서 제외대상이었던 건강보험 직장가입자, 특고·프리랜서 고용안정지원금 수급자 등의 조건을 대폭 완화하여 대상자의 폭을 확대했다.

공고일(9월 24일) 전 일까지 김포시에 주민등록을 두고 현재 활동하고 있으며 한국예술인복지재단에 예술활동증명을 신청해 유효한 예술인을 대상으로하며 1인당 50만 원을 지급한다.

온라인(이메일) 또는 방문(문화예술과)으로 9월 28일부터 10월 15일까지 접수 받으며, 자세한 사항은 김포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을 참고하면 된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