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정 시장, 광복회 민족정기상 수상...보훈정신 확산 다양한 정책 추진 인정
   

정하영 시장이 지난 13일 광복회(회장 김원웅)로부터 민족정기상을 수상했다.

정 시장은 ▲2021년 독립유공자명예수당 신설 ▲김포시 보훈회관 신축(`23년 준공 예정) ▲독립운동기념관 제2종 박물관 등록 등 보훈문화 확산을 위한 인프라 구축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추진해 왔다.

민족정기상은 광복회에서 수여하는 포상으로 친일잔재 청산 및 역사정의 실천으로 민족정기 선양에 앞장서는 지자체장에게 수여하는 것으로 이번 수상은 경기도 31개 시군 지자체장 중 첫 번째라는데 큰 의미가 있다.

김포시는 2021년 독립유공자 예우를 위한 수당 신설 뿐 아니라 지난 5년간 ▲보훈명예수당 지급 및 인상 ▲참전명예수당 신설 ▲참전유공자배우자수당 신설 및 각종 위로금을 지급하며 지속적으로 관내 유공자에 대한 예우 및 지원을 강화한 바 있다.

정 시장은 “마땅히 해야 할 역할을 수행했을 뿐인데 이런 의미있는 상을 주신 광복회원들께 감사하다"며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고귀한 영웅들을 영원히 잊지 않고, 앞으로도 유공자를 위한 다양한 보훈정책을 추진하여 유공자 및 그 유족들이 김포시민으로써 자긍심을 갖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