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부동산
상반기 김포시장 고용시장 활기...고용지표 개선취업자 6,500명 증가, 실업률 2.7%p 감소

김포시가 2년째 지속되는 코로나19 사태 속에서도 고용시장이 활기를 찾고 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7월까지 워크넷을 통한 김포시 구인구직 및 취업실태 확인 결과 구인 수요는 29,221명, 구직은 28,535명 취업자 수는 9,369명으로 구인 수요가 크게 늘면서 취업자 수가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31.1% 증가했다.

구인 수요가 많은 분야는 제조업(19,871명)>보건및사회복지서비스업(2,207명)>도소매업(1,815명) 순으로 많았고, 취업률이 높은 분야는 보건및사회복지서비스업(565명)>사업시설관리(564명>제조업(306명) 순으로 활발했다.

특히, 보건및사회복지서비스업 분야 일자리는 전년 대비 2배 이상 증가하며 도·소매업 분야를 크게 앞질렀다.

’21년 상반기 통계청 지역별 고용조사에 의하면 김포시 총 취업자 수는 237,500명으로 지난해 말보다 6,500명 증가하고, 실업률은 경제활동인구 감소 및 취업자 증가 영향 등으로 전년말 4.9%에서 2.2%로 내려갔다.

한편, 김포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경영 부담을 겪고 있는 10인 미만 소규모 사업장에 정부 두루누리 사회보험 지원제도를 확대 시행하여 사업자 부담금의 잔여분을 추가 지원해 주는 두루누리 사회보험료 플러스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9월부터 11월까지 정부 지원금 외 잔여분에 대해 지원 신청서를 접수 받아 ’21년 4월 납부분까지 소급하여 지원할 예정이며, 자세한 내용은 김포시청 홈페이지 ‘알림사항’ 게시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엔디소프트(주)  webmaster@ndsoft.co.kr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엔디소프트(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