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김포시·대한적십자사 '코로나19 자가격리 지원물품 전달 자원봉사’ 업무협약
   

김포시가 대한적십자사 김포지구협의회와 지난 23일 코로나19 자가격리 지원물품을 8월1일부터 전달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 협약은 코로나19 장기화, 자가격리자 급증에 따른 전담 공무원들의 업무부담 해소를 위해 적십자봉사회 김포지구협의회가 격리통지서 및 살균ㆍ소독제 등 위생키트를 신속히 전달해 자가격리자의 격리수칙 준수와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계획됐다.

임상희 대한적십자 김포지구협의회장은 "자가격리 지원물품 전달에 참여할 자원봉사자를 모집하고 보건소에서 자가격리 통지서와 개인 위생키트를 수령, 자가격리 중인 가구를 방문, 비대면으로 안전하고 신속하게 물품을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포시는 지난해 코로나19 상황 초기부터 해외입국 및 국내 밀접접촉 자가격리자들에게 개인 위생키트를 비롯하여 구호식품(즉석밥 등)세트를 지원해 일상생활을 보호하고 확산방지에 나서고 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