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아파트 지하주차장 차량화재...자체 진화로 피해 경감
   

운양동의 한 아파트 지하주차장 주차해있던 승용에서 발생한 화재를 운전자와 아파트 관계자가 소화기로 초기 진화해 대형 화재로 번질 회재사고를 방지했다.

김포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7일 오후 5시 50분께 카센터에서 차량 점검을 마치고 지하주차장에 정차해 있던 이 아파트 주민 A씨의 승용차 보닛에서 연기가 올라온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운전자와 아파트 관계자는 119가 도착하기 전, 소화기로 자체 진화회에 나서 주차장에 주차돼 있던 다른 승용차로 불길이 번지는 것을 차단했다.

현재 소방서와 경찰은 화재원인을 조사 중이다.

현장에 출동한 소방대원은 “지하주차장에서 화재가 발생한 만큼 관계자들이 초기진화를 하지 않았다면 화염이 확대 되어 자칫 대형인명피해로 확대 될 수 있었다”며, 소화기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강조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