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탐방
맑은 숨결의 생태속을 걷다김포의 생생한 공원을 찾다 7 - 김포한강야생조류생태공원
   
 

한강의 입구 위치한 김포한강야생조류생태공원은 김포의 도심 속에서 자연을 만끽할 수 있는 힐링 공간이다. 특히 강물과 바닷물이 들고 나는 한강하구의 독특한 풍광과 함께 총 655,310㎡에 펼쳐진 너른 들녘과 습지는 사람뿐만 아니라 야생동식물의 서식처로 사랑받으며 소중한 시공간으로 자리잡고 있다.

야생조류생태공원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멸종위기종인 큰기러기를 비롯해 82종의 철새와 텃새가 서식하면서 공원을 보다 생동감 있게 만들고 있다. “2021년 올해 한강야생조류생태공원은 다시 한 번 새로운 모습으로 진화한다. 공원의 생태적 기능을 한층 강화하고 기후변화에도 대응하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면서 늘 시민에게 사랑받는 휴식 공간으로 조성될 계획이다”라고 밝히는 정영섭 팀장과 신진섭주무관과 야생조류생태공원을 둘러 보았다. 야생조류공원은 그야말로 살아있는 공원이다.

폭염·미세먼지 대응 2km 쿨링시스템 도입

최근 대기환경의 변화가 날로 심각해 가뜩이나 코로나로 갈 곳 없는 요즘 미세먼지와 폭염은 가까운 곳에 있는 공원 산책도 망설이게 만든다. 이런 이유로 야외활동에 많은 제약을 받고 있다. 김포시는 이를 보완하기 위해 야생조류생태공원 산책로 구간 2km에 쿨링미스트 터널을 설치한다.

“쿨링미스트(cooling-mist)는 정수처리한 물을 특수 노즐을 통해 빗방울의 1000만분의 1 크기의 인공 안개로 고압 분사하는 시설이다. 분사된 물은 더운 공기와 만나 기체로 바뀌면서 주위 온도를 3도~4도 가량 낮추어 준다. 또 안개가 공기 중의 먼지와 냄새를 흡수해 떨어지면서 공기를 정화한다. 물 입자가 아주 작아서 피부나 옷에 닿아도 바로 증발하고 청량감만 남겨 한여름
방문객들에게 시원함을 선사하게 된다”
신진섭주무관은 생태공원 특화시설 조성을 위해 경기도에 사업을 신청하여 선정된 사업으로 6월에 착공 7월 중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녹지벨트 미세먼지 필터 숲 조성

총 30,000㎡ 규모의 선형 수림대도 한강야생조류생태공원에 조성된다.
“김포는 서해의 바람이 유입되는 길목에 위치해 중국발 황사와 미세먼지의 영향을 받고 있다. 이런 영향을 줄이기 위해 신도시와 바로 연접한 조망마루 주변 남측 비탈에 숲을 조성해 완충역할을 극대화 하고 미세먼지확산을 방지한다.

수목은 미세먼지 저감 능력이 우수하고 생태공원에 적합한 종류를 선택하고 계단식 배치와 다층 식재로 생태적 건전성도 확보한다”고 말하는 신진섭주무관은 박사과정의 전문가로 4년째 최적의 조류생태공원 조성을 위해 연구하고 관리중이다.
아울러 숲속 산책로도 함께 조성해 걷는 맛을 더할 전망이다.

 

황톳길, 특산수종 탐방 숲 등 다채로운 힐링 공간 

지난 연말 조성된 친환경 건강 황톳길은 ‘생활환경 숲’과 연결된다. 맨발로 걷는 이들이 어서 같이 걷자며 권유하는데 당장 발을 벋고 같이 촉감 좋은 그 길을 걷고 싶어지는 길이다.

질 좋은 습식 황토를 활용해 만든 길이 300m, 폭 1.5m의 황톳길은 한강제방 수림대에 있어 색다른 즐길거리가 될 전망이다.
또한 황톳길에 연결될 수림대에는 생활환경 숲 조성사업을 추진하여 기존의 교목 아래 아교목, 관목, 초화를 식재해 다층의 나무숲으로 탈바꿈한다.

특히 수종별 꽃, 열매, 단풍의 시기와 색을 세심하게 고려해 계절별로 새로운 매력을 연출할 계획이다.
습지원 내 정자 주변에는 ‘전통 특산수종 탐방숲’이 조성된다.

참나무 수림 옆에 있는 전통정자는 공원 중앙에서 한눈에 풍광을 즐길수 있는 곳이다. 이곳의 바람의 맛을 본 사람은 천하가 부럽지 않은 상쾌함을 맛본 경험을 계속 찾을 것만 같다. 정자에 오르면 하늘을 오른 것 같은 마음의 행복감이 최고이다.
김포시는 이곳 정자 주변에 미선나무, 히어리, 산앵도 등 특산수종을 식재해 공원경관 향상은 물론 수목 전시와 교육 공간으로도 활용할 예정이다.

왼쪽부터 공원관리과 신진섭 주무관, 정영섭 팀장


“자연과 시민 쉼터… 생태체험·교육의 중심” 

김포시는 2015년 한강야생조류생태공원 인수 후 한강하구 복합서식처 조성, 야생 동식물 생태계 보전, 생물다양성 증진 식재, 낱알들녘 및 수로 정비 등 공원 곳곳에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특히 올해부터는 기후변화 대응 사업도 도입하면서 공원의 생태적 기능을 도시 전체로 확장하고 있다.
김포한강야생조류생태공원은 한강하구 유일의 생태공원이다. 기반시설 확충과 안정된 식생을 바탕으로 자연과 시민의 쉼터이면서 생태체험과 생태교육의 중심으로 만들어 나아갈 전망이다.
 

유인봉 대표이사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인봉 대표이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운양동 Mr.Nam 2021-06-10 13:14:06

    두 주무관님들께서 고생많으셨겠네요..
    벌판였던곳을 사람들과 어우러져 지낼수 있도록 만들어 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생태공원이 넓리 알려져서 많은 분들이 찾을 수 있는 명소가 되길 희망해 봅니다.
    땡볕에 고생해 주신만큼 저희 시민들은 좀더 여유있는 시간을 갖게 되었습니다^^
    고맙습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