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김포署, 납치 의심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금융기관 직원 포상
   

김포경찰서는 15일 기지를 발휘해 보이스피싱 피해를 차단한 금융기관 직원에게 표창장과 함께 신고보상금을 전달하고 ‘우리 동네 시민 경찰’로 선정했다.

금융기관 직원인 A(여)씨는 지난 13일 오후 1시쯤 급하게 창구를 찾아 현금을 인출하려던 한 시민이 “‘아들이 보증을 잘못 서 현재 납치를 당해 3000만원을 가지고 오면 풀어주겠다’는 전화가 와 돈을 찾으려 한다”는 얘기를 듣고 순간, 보이스피싱을 의심했다.

이 직원은 인출을 지연시키고 즉시 112에 신고해 피해를 막았다.

여개명 서장은 “보이스피싱 피해는 회복하기가 어려워 무엇보다 예방이 중요하다”며 “금융기관 직원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신고가 어려운 서민들의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