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김주영 의원, 추석맞이 '행복상자' 전달식 참석하나은행, 김포복지재단에 김포 어르신 대상 행복상자 200상자 전달
   

김주영 의원(사진. 김포시 갑)이 17일 김포복지재단에서 열린 ‘하나은행 추석맞이 행복상자 전달식’에 참석해 코로나19 확산으로 돌봄 공백 우려가 있는 재가 어르신과 독거 어르신들의 사회안전망 구축 필요성을 강조했다.

즉석밥 등 어르신들의 배고픔을 달랠 수 있도록 간편 조리 식품 등을 담아 만든 행복상자는 김포지역 독거 어르신과 재가 어르신 지원을 위해 하나은행 임직원들이 직접 만들었다.

하나은행은 사회공헌사업으로 다양한 사회적 취약계층에게 행복상자를 전달해 왔다.

200개의 행복상자는 고촌읍, 마산동 거주 재가 어르신과 독거 어르신, 노인종합복지관, 북부노인복지관 등을 통해 배포될 예정이다.

김주영 의원은 “어릴 적 꿈이 어려운 사람들을 돕는 사회복지사였다”며 “한국노총 위원장을 역임했을 때에도 사랑의열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이사, 좋은친구산업복지재단 이사장 등의 활동을 통해 사회공헌사업을 추진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김포에서도 잠시 거처를 두었던 삼봉 정도전 선생의 민본사상을 유념하며 사회적 약자에 대한 정치인의 역할을 더 충실히 이행하겠다”고 강조했다

행사에 함께한 김포복지재단 이병우 대표이사는 “대표이사 임기를 이제 1년 반 정도 지났는데, 그간 김포에서 다양한 단체들의 기부가 이어졌다”며 “하나은행 행복상자도 당초 계획보다 2배 이상 전달되어 하나은행 임직원 관계자 여러분께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