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안상용 김포문화재단 대표이사 업무 시작정하영 시장으로부터 임명장 받고 관계인사 만나 지역 문화현안 청취
   

안상용 신임 김포문화재단 대표이사가 지난 3일 임명장을 받고 공식 업무를 시작했다.

신임 안상용 대표이사는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취임식은 생략하고 각 사업 현장을 방문해 당면 현안사항 청취 및 직원들과의 소통의 시간을 가졌으며, 이어서 현장과 문화예술계 인사들과 면담을 갖는 등 바쁜 일정으로 본격적인 업무를 시작했다.

정하영 시장은 임명장 수여식에서 “코로나19로 지역 문화예술인들의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는 방안이 시급하다”며, “김포가 갖고 있는 역사와 잠재된 자원들이 평화라는 큰 틀을 통해 평화관광문화 도시로 발돋움하고 100년의 먹거리를 만들어 낼 수 있도록 매개체의 역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안상용 대표이사는“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기 위한 문화예술계의 새로운 방안이 필요한 시기이며, 위기를 기회로 삼아 김포문화재단이 선제적으로 그 대안을 만들어 가겠다”며 임명의 소감을 밝혔다.

안상용 김포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서울시립대학교 예술대학을 졸업하고 국민대학교 행정대학원에서 미술학․박물관학을 전공하는 등 문화예술기획 전문가로 현재 전쟁기념사업회 이사와 국민대학교 행정대학원 겸임교수로 있으며, 고양시립 어린이박물관장, 2015 밀라노 엑스포 문화행사 총감독, 글로벌 K-FOOD FAIR 총감독을 두루 거치며 기획과 연출 등 국내외 풍부한 현장경험을 쌓아왔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