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정보
코로나19 극복 ‘김포 희망일자리 사업’ 개시

김포시가 코로나19 경제위기 대응 공공일자리 제공 프로그램 ‘김포 희망일자리 사업’을 10일부터 본격 시작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달 20일부터 31일까지 희망일자리 참여자를 모집한 결과 총 1,800명 모집인원에 1,468명이 접수를 마쳤으며 참여 포기자와 제한자를 제외한 1,454명을 최종 선발해 139개의 사업에 배치했다.

사업기간은 8월 10일부터 4개월이며 근무시간은 주20시간~40시간으로 최저임금인 8,590원과 교통급식비 5,000원을 적용한다.

주요사업 분야는 코로나19관련 생활방역 및 환경개선, 긴급 공공업무지원 등이다.

시는 사업추진 시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 등을 준수하여 참여자들의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한편 김포시는 당초 1,800명의 모집인원에 미달된 사업과 추가사업에 대해서는 8월 중 2차 희망일자리사업 참여자를 모집할 계획이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