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환경
'그림이 있는 배움터' 하성고 내년까지 세계 명화전 개최김포교육도서관 협찬...코로나 19 외부 체험활동 위축 극복
   

하성고등학교가 김포교육도서관 협찬으로 내년 2월 26일까지 '문향재 문화예술전' 을 연다고 밝혔다.

지난 8일 시작된 이 전시회는 코로나19로 인한 외부 체험학습 기회 축소에 따른 학생들의 문화예술체험 지원을 위해 기획됐다.

작품전은 7월과 8월 '르네상스․바로크․로코코 시대', 9월과 10월 '인상주의', 11월 12월 '고흐', 2021년 1월과 2월 '르느와르' 를 주제로 동아리 활동 시간을 활용해 각 주제별 큐레이터를 섭외해 진행된다.

학교는 전시회를 위해 활용도가 낮은 복도 공간을 전시장으로 꾸몄다.

명화 대출 프로그램 종료 후에는 학생 작품으로 공간을 채워 나갈 계획이다.

허진철 하성고 교장은“코로나 19로 외부 체험활동이 힘든 상황에서 밖으로 나가지 않고 명화를 감상할 수 있어 학생들과 교직원들의 힐링에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학생이 행복한 학교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