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코로나19 해제시때까지 '안심식당’ 지정 운영

김포시가 관내 일반음식점을 대상으로 이달부터 코로나19 해제 시까지 ‘김포시 안심식당’을 지정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외식 기피 현상에 따라 생활방역 지침을 준수하는 식당을 지정해 안심이용을 유도하기 위한 제도다.

우선 관내 모범음식점과 위생등급제 지정 음식점은 별도 지정 신청 없이 현장 확인만으로 ‘김포시 안심식당’으로 지정하고 기타 음식점은 업주의 안심식당 신청에 따라 현장 확인 후 지정할 계획이다.

안심식당의 지정요건은 ▲덜어먹기 가능한 도구 비치・제공 ▲위생적인 수저 관리 ▲종사자 마스크 착용이며, 3가지 요건이 충족된 업소에 한해 안심식당으로 지정하고 지정된 업소에 안심식당 스티커를 배부하며 향후 불시 점검 시 3가지 요건 중 1개라도 미 이행시 지정이 취소된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