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생활/정보
‘밀어라 용두레’ 낱알들녘 전통 농업체험시설 설치
   

김포시가 지난 24일 한강야생조류생태공원 낱알들녘에 전통농업수리(傳統農業水理)기구인 용두레가 설치돼 공원을 방문하는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용두레란, 논에 물을 퍼 올리는 농기구로 담수용 물바가지로 인력으로 기둥 가운데 축에 연결된 긴 바가지를 앞뒤로 움직여 논으로 물을 퍼 넘기는 기구다.

사람의 노동력을 이용한 전통수리 농기구는 과거 논농사에 많이 이용했지만 현대화 된 농업으로 펌프 등이 도입되면서 전통 논과 함께 사라진 현재는 찾아보기 힘든 전통 농업기구다.

특히 김포는 발달된 평야와 함께 이러한 농기구가 널리 사용됐는데 김포가 자랑하는 품질 높은 쌀을 생산하기 위해 논물관리에 이용했던 선조들의 지혜를 느낄 수 있다.

한규열 공원관리과장은 “생태공원 낱알들녘에 용두레 뿐 아니라 수차(水車) 또는 답차(踏車)라고도 하는 무자위를 추가로 설치해 생태공원을 찾는 어린이들에게는 색다른 볼거리와 체험을 어르신들에게는 과거의 향수를 제공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