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432개 어린이집에 코로나19 방역물품 추가 지원市, 코로나19 확산 초기 1월 29일부터 안전 보육환경 조성

김포시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관내 어린이집 432개소에 방역물품을 추가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은 어린이집 휴원이 길어지면서 긴급보육 이용 아동이 늘어나는데 따른 조치로 총 1천618만 원을 들여 마스크 3만 매, 비접촉식 체온계 565개, 손세정제 13,200개, 실내살균제 500개를 구입해 재공하게 된다.

시는 이와 별도로 마스크 25,000매 구입을 계약하고 입고를 기다리고 있다.

마스크는 재원아동과 보육교직원 16,000명을 대상으로 1인당 2매씩 지원된다. 비접촉식 체온계와 실내살균제는 등록 아동 50인 이상인 어린이집에는 2개씩, 50인 미만인 어린이집에는 1개씩 지원되며, 발열체크와 소독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손세정제는 아동들이 선호하는 대용량 거품식 핸드워시로 어린이집 등록 아동 수에 따라 최소 20개에서 최대 60개까지 제공된다.

이들 방역물품은 이달 21일부터 이틀 간 김포시 여성가족과를 통해 배부되고 손세정제는 각 어린이집에 택배로 발송됐다.

한편 김포시는 코로나19 확산 초기인 1월 29일부터 아동과 보육교직원에 마스크 24,750매, 손소독제 16,000개를 순차적으로 배부하고, 2월 29일부터 일주일간 방역 전문업체을 통해 전체 어린이집 실내방역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안전한 보육환경 조성을 위해 신속하게 대응해 나가고 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