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환경
㈜카리스, 자외선 살균기 김포시에 전달
   

살균기와 멸균기 전문 생사업체인 ㈜카리스가 코로나19 방역활동 지원을 위해 100대의 자외선 살균기 19대를 김포시에 제공했다.

하성면에 위치한 ㈜카리스는 1984년 설립돼 축적된 기술과 품질혁신으로 재품의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이번에 기부한 자외선 살균기는 핸드폰, 마스크 등 각종 용품에 대해 살균가능하며 김포시 청사 및 민원실의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제공됐다.

(주)카라스 이학용 대표는 “코로나19로 지역사회 감염에 대한 우려가 높은 요즘, 시 청사 내 방역활동에 도움을 드릴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제공된 물품이 긴히 필요한 곳에 유용하게 쓰여 코로나19 감염을 예방하고 모두가 힘을 합쳐 코로나19 위기를 잘 극복해 나갔으면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제공된 자외선 살균기는 청사 내 민원실과 읍면동행정복지센터에 비치해 방역활동에 쓰일 계획이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