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농기센터, 지역 적응 소득작목 실증시험 추진읍면 농업인상담소 통해 소득화 작목 선정과 품종선발
   

김포시농업기술센터가 읍면 농업인상담소를 중심으로 지역 적응 소득작목 실증시험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실증시험은 읍면별 지역 특성을 고려한 소득화 작목 선정과 품종선발, 실증시험을 통한 재배기술 정립·보급으로 지역농업인의 안정적 소득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실시된다.

읍면별 주요 실증과제로 통진․월곶은 논·밭 찰쌀보리 후작(서리태, 팥, 고구마, 메밀) 재배에 의한 이기작 체계 구축, 양촌은 홍고추 신품종별 특성 비교와 로컬출하용 아스파라거스와 넝쿨 강낭콩 재배 시험, 대곶은 고구마 바이러스 무병묘 증식 시험 재배, 하성은 김포 토종 벼인 보라색 빛 벼의 실증재배를 통한 토종 벼 명품화 과제를 추진하고 있다.

시기별 중간평가와 연시회, 10월 중 종합평가를 실시해 새로운 기술과 품종 도입을 위한 농업의 현장 교육장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인숙 농업진흥과장은 “이번 지역적응 소득작목 실증시험은 농지면적 감소, 기후 변화에 따른 새로운 품종 재배의 필요와 로컬푸드 소비 증가 등 농업인과 소비자의 다양한 요구에 부응하기 위한 일환으로 추진하는 것으로 작지만 큰 변화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농업인상담소를 활성화하고 이를 중심으로 더욱 새로운 소득작목 발굴과 농업인의 애로기술 해결을 위해 다방면의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