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농축수산물 통신판매 전문업체 원산지표시 지도‧단속

김포시농업기술센터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농축수산물의 온라인 판매가 증가함에 따라 오는 22일까지 통신판매 업체(배달앱, 홈페이지 등)의 원산지 표시에 대한 지도·단속에 나선다.

이번 점검은 김포시 원산지표시 명예감시원들과 합동으로 진행하며 배달앱 및 홈페이지 모니터링 후 미표시 등 미흡업체를 선별해 지도·단속할 계획이다.

원산지표시 위법사항 발견 시 거짓표시(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원 이하의 벌금), 미표시(5만 원~1천만 원 이하의 과태료) 등에 대해서는 「농수산물의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에 의거 강력히 조치할 계획이다.

원산지표시에 대한 궁금한 사항이 있는 경우 김포시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 ‘알림 및 홍보’란 또는 핸드폰 앱(APP) ‘농식품 안심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윤용철 농정과장은 “이번 점검을 통해 농축수산물 통신판매 업체의 원산지 표시 문화 정착에 기여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