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통 / 도시개발
홍철호 의원, 국토부에 GTX 구래마산역과 통진 역세권 개발 공식 요구
   

국회 국토교통위원인 홍철호 미래통합당 국회의원(김포시을)이 31일 GTX-D(서부권 광역급행철도) '김포GTX 구래마산역' 설치와 '통진읍 GTX 역세권 개발'을 국토교통부에 공식 요구했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10월 31일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수혜범위 확대를 위해‘서부권 광역급행철도 노선’ 신설을 검토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사업대상지인 수도 서부권으로는 김포 지역 등이 꼽힌다.

홍철호 의원은 앞서 지난해 11월 21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최기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장에게 “김포 통진읍이 포함되는 동시에 한강신도시를 경유하는 GTX-D의 김포 노선을 반영해 달라”고 요구한 바 있고, 최기주 위원장은 “김포 노선을 종합적으로 면밀히 검토하겠다”고 답변한 바 있다.

이에 홍 의원은 올해 연말 국토교통부의 제4차 광역교통시행계획에 GTX-D에 김포 노선을 반영시킨 후, 한강신도시 구래마산동 인근에 김포GTX 역사를 설치하도록 하는 동시에 통진읍 일대의 GTX 역세권을 개발하도록 한다는 구상이다.

홍철호 의원은 국회 국토교통위원으로 '김포한강선 신속 추진 법안'을 대표발의 하는 등의 노력으로 고양시를 제치고‘5호선 김포 연장’ 노선을 ‘김포한강선(김포~방화)’으로 정부 계획에 두 차례나 반영시키도록 조치했다.

홍철호 의원은“올 하반기 발표예정인 제4차 광역교통시행계획상 김포GTX 노선이 포함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