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제32회 김포시문화상 수상자 선정
   

제32회 김포시문화상 수상자로 이준영(사진) 통진두레놀이보존회장과 이재영(사진) (사)한국예총김포지회 수석부회장, 권순해(사진)씨가 각각 향토문화와 예술, 효행·장한가정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1986년 제정된 김포시문화상은 김포시 향토문화 발전과 민족문화 향상에 기여한 공적이 인정된 시민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역대 150명의 수상자를 배출하는 등 김포시 최고의 권위와 역사를 자랑하는 상이다.

수상자는 각 분야별 전문가와 지역의 덕망 있는 인사들로 구성된 김포시문화상 심사위원회에서 심도 있는 논의를 거쳐 최종 결정됐다.

향토문화 부문 수상자인 이준영 님은 경기도 무형문화재 제23호인 통진두레놀이의 보존과 계승에 이바지했다.

예술 부문 수상자인 이재영 님은 김포문학제와 시 낭송 아카데미를 통해 문학의 대중화에 기여해 온 것으로 평가됐다.

효행·장한가정 부문 수상자인 주부 권순해 씨는 20여 년간 지병을 앓고 계시는 시어머니를 봉양해 지역사회에 모범을 보여 왔다.

매년 4월 1일 개최됐던 김포시민의 날 기념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별도로 진행될 예정이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