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소식
장기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사랑의 도시락 배달봉사
   

장기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25일 코로나19의 예방과 건강한 생활유지를 위해 관내 결식우려 어르신과 아동에게 따뜻한 한 끼를 위한 불고기 배달 봉사인 ‘행복한 밥상, 사랑의 배달꾼’을 시작했다.

‘행복한 밥상, 사랑의 배달꾼’은 장기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위원이 운영하는 나무꾼이야기(대표 이동식)에서 매달 불고기 100인 분을 지원받아 장기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관내 취약계층에게 직접 배달해 주는 사업이다.

이번에 기부된 불고기는 코로나19로 경로당 임시휴관, 외출자제, 개학연기 등 일상생활에 제약을 받아 결식우려가 있는 취약계층 어르신 및 아동 20가구에 배부됐으며, 장기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집집마다 방문해 불고기를 배달하고 예방수칙 안내와 안부 등을 확인했다. 최명순 장기동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함께 해주신 장기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께 감사드리며, 건강한 지역사회 공동체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응원을 가져달라”고 전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