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민간 개방화장실 남녀분리 사업 지원공사비 50%, 최대 1,000만 원 지원...2개 소 대상

김포시가 개인 또는 법인 소유의 민간 화장실을 대상으로 남녀공간분리와 안전시설개선 사업을 추진한다.

사업은 민간 소유 남녀공용 화장실에 대해서는 출입구 또는 층별 분리를 지원하고 기존 남녀분리 화장실에 대해서는 비상벨, CCTV 설치 등 안전개선사업을 지원해 화장실 이용자의 불편을 해소해 안전한 화장실 환경을 제공하게 된다.

지원대상은 2개소로, 시설에 대해서는 시에서 공사비용의 50%, 최대 1,000만 원을 지원한다.

건축물 소유자는 지원사업 이후 최소 3년간 개방화장실로 운영해야 하며 개방화장실 운영에 따른 위생용품 등 물품지원 또한 받을 수 있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민간 건축물 소유자와 관리자는 오는 9월 말까지 김포시 환경과로 신청서를 제출하면 되며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 공고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시는 이를 위해 '김포시 공중화장실 설치 및 관리에 관한 조례'를 개정해 개방화장실 파손 시 수리비용을 지원하고 편의시설을 개선해나갈 계획이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