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환경
김포大, '라돈측정 및 저감 전문인스펙터 양성 과정' 시행

김포대학교가 관련학과 재학생과 산업체 관련 종사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라돈 측정 및 저감 전문인스펙터 양성 과정'을 통해 20명의 수료생을 지난 7일 배출했다고 밝혔다.

이 과정은 라돈을 비롯한 실내 공기질 측정 등 전반적인 환경 안전에 대한 이해도 제고와 현장 실무능력 향상을 위해 진행됐다.

교육은 라돈의 위해성 및 물리적 영향, 저감 방법에 따른 효율성에 대한 교육은 박경북 교수(김포대학교 환경보건연구소장)가, 라돈 측정 교육은 라돈측정기기를 개발한 ㈜에프티랩 고재준 대표(공학박사), 실내 공기질 측정에 따른 이론 및 측정방법, 실습교육에는 ㈜생활환경기술연구소 김대준 대표(공학박사)가 진행했다.

특히 현장 실무자를 강사진으로 구성해 현장에서 습득한 노하우와 경험을 중심으로 교육생과 실무자간 네트워크 형성의 기회가 마련돼 호응도가 높았다.

정형진 총장은 "라돈 위해성에 대한 국민의 인식도가 높아짐에 따라 라돈관련 산업 경쟁력 확보와 양질의 서비스 제공을 위해 라돈측정 및 저감 시공전문가 양성교육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수료 후에도 지속적인 정보 공유와 사후 관리를 통해 2022년까지 전국적으로 500여명을 양성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