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홍철호 의원, 블루힐 아파트(구래동) ‘통학로’현장 간담회 개최“어린이가 안전한 김포 만들기에 최선을 다할 것”

자유한국당 홍철호 국회의원(사진. 국토교통위원회)이 지난 12일 구래동 센트럴블루힐 아파트 주민 대표들과‘나비초등학교 통학로 안전문제’해결을 위한 현장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주민들은 학교 앞 통학로 안전 확보를 위해 과속방지턱과 과속단속 카메라, 비보호 좌회전 신호 설치와 함께 어린이 보호구역 확장 등을 요청했다.

나비초등학교에 다니는 블루힐 아파트에 거주하는 초등학생들은 왕복 8차선의 도로를 지나 등하교에 나설 수밖에 없어 학부모들로부터 '안전한 통학로 확보’요구가 거셌지만 예산 부족 등의 이유로 대책추진이 지연돼 왔던 곳이다.

홍의원은 이날 간담회에 김포경찰서, 김포시청, 김포교육지원청 등 관계된 기관을 모두 참석시켜 해결방안을 모색케 했고, 관계기관들이 관련 법령 및 규정을 검토해 조속한 시일 내에 해결책을 마련하겠다는 의지를 밝힘에 따라 지속돼 왔단 민원 해결의 실타래를 풀게 됐다.

이날 현장 간담회는 앞서 있은(8일) 센트럴 블루힐 아파트의‘작은 도서관’ 개관식 후 있었던 아파트 입주민들과의 주민간담회 후속조치로 이루어졌다.

홍철호 의원은 “오늘은 통학로 안전을 두고 주민과 시의회, 시청, 경찰서, 교육지원청이 머리를 맞대고 해결방안을 찾기로 한 중요한 자리였다”며 “어린이가 안전한 김포를 만들기 위해 저를 비롯해 김포시 모든 기관들이 긴밀하게 협조하도록 하겠다”고 해결 의지를 밝혔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