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도정>경기도, 미세먼지 불법 배출 177개 업체 적발방지시설 없이 오염물질 배출 및 비산먼저 날림 도로 유출현장 적발

주택가 인근에서 대기오염 방지시설을 설치하지 않고 대기오염물질을 배출하거나, 비산먼지 날림을 방지하기 위한 억제시설을 가동하지 않는 등 미세먼지를 불법으로 배출한 업체 177개소가 경기도 수사망에 걸렸다.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 지난 10월 24일부터 11월 6일까지 실시한 ‘미세먼지 불법배출 사업장 수사’ 결과를 최근 발표하고 불법행위가 의심되는 도내 550개 업소에 대해 수사를 벌여 177개소에서 178건의 불법행위를 적발했다.

이들 업체에 대해서는 형사입건 및 검찰에 송치하는 한편 폐쇄명령 등 행정처분이 바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관할 행정청에 통보했다.

수사를 통해 드러난 세부 위반유형은 ▲방지시설 없이 대기오염물질 불법 배출(34개소) ▲방지시설을 정상적으로 가동하지 않고 대기오염물질 불법 배출(6개소) ▲폐기물 불법 소각 등(8개소) ▲공사장 등에서 비산먼지 날림을 막기 위한 방진덮개 및 방진벽 미설치(67개소) ▲흙 먼지의 도로 유출을 막기 위한 공사차량 세륜시설 미가동 등(48개소) ▲비산먼지 미신고 공사장(14개소) 등이다.

이번 단속에서 도로 공사 시 도로의 표면을 고르게 하기 위한 야외연마 작업을 하면서 비산먼지 날림 방진막을 설치하지 않은 김포 업체도 적발됐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