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사건
김포소방서. 주행 중인 버스에 다리 끼인 할머니 구조
   

주행 중인 버스 바퀴에 다리가 깔린 한 할머니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김포소방서 구급대원들에 의해 무시히 구조됐다.

김포소방서 구조대원들이 지난 27일 오전 10시 16분께 북변동 부근에서 버스에 사람이 깔렸다는 출동 지령을 받고 현장에 도착해 에어백과 유압전개기로 버스 우측 뒷바퀴에 다리가 깔려 있는 A씨(85)를 구조해 응급처치 후 일산 백병원으로 이송했다.

이날 지령을 받고 출동한 김포소방서 구조대, 중앙119안전센터, 구급대 소방관들로 구조된 할머니는 생명에 지장없이 입원 치료 중이다.

현장에 출동한 이은오 구조대장은 "부단한 소방훈련과 다양한 출동경험으로 환자의 상태를 정확하게 파악하고 적절한 조치를 취해 목숨을 구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시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