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올 12월까지 세외수입 체납액 집중정리 기간 운영

김포시가 올 12월까지‘2019년 세외수입 체납액 집중정리 기간’으로 정하고 다양하고 효율적인 징수활동을 집중적으로 펼친다.

시는 올해 세외수입 체납 정리목표액 105억 중 9월말 기준 목표액 대비 72.5%의 정리실적을 거두고 있다.

이번 정리기간 중에 예금·급여·매출채권 등 채권압류를 통한 실효성 있는 징수활동을 강화하고, 고액·고질체납자는 직접 현장방문을 통해 납부를 독려하는 등 적극적인 체납액 정리에 총력을 펼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시는 민원 알권리 충족을 위해 지속적인 체납 안내문, 고지서 발송으로 체납 사실을 알리고, 신문·인터넷·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 다양한 홍보로 자진납부를 유도해 건전한 납부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

이기일 징수과장은 “공평과세 실현 및 지방재정건전성을 위해 적극적인 체납처분과 다양한 홍보로 세외수입 체납액 정리에 최선을 다하겠으며, 선진 시민의식을 발휘해 집중정리 기간 내에 꼭 자진납부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편집국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