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환경
자연친화적 숲길로 쾌적한 산행환경 조성문수산·장릉산·허산 3개산 5.5km 오는 11월까지 3억여원 들여 정비
   

김포시가 산행인구와 다양한 산행수요에 따른 이용객들의 안전하고 쾌적한 산행환경 제공을 위해 숲길 정비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시는 올해 문수산(김포국제조각공원~구름다리~중간쉼터) 2.1km와 허산 2.1km, 장릉산 숲길 1.3km 등 총 5.5km 구간에 3억 3천만 원을 들여 11월 말까지 숲길 정비를 완료할 계획이다.

문수산은 가파르고 훼손된 노면정비를 위한 야자매트와 원주목계단 설치, 장릉산은 회주산책로 내 위치한 운동공간과 휴게쉼터 정비, 노후 목교 교체, 허산은 고려병원 뒤편 운동공간 정비와 함께 야자매트를 추가로 설치한다.

이번 사업은 산행의 사고예방과 재해방지와 함께 산림생태계 건강성 유지를 위해 자연친화적 공법으로 구간별 숲길 노면을 비롯해 노후 안내시설과 배수시설을 정비하게 된다.

조재국 공원녹지과장은 “산림휴양시설에 대한 관심과 수요가 높아진 만큼 연차별 숲길 관리계획을 체계적으로 수립해 누구나 안심하고 걸을 수 있는 숲길 환경 제공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