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한강신도시에 제2'통합사회복지관' 건립된다기본계획수립 및 타당성조사 사전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한강신도시에 제2통합사회복지관이 건립된다.

시는 13일 제2통합사회복지관 건립 기본계획 수립 및 타당성조사 사전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용역추진 방향을 설명하는 이날 보고회에는 정하영시장을 비롯해 노인, 장애인, 여성, 아동 청소년 업무 등을 담당 부서장들이 참석해 질의응답과 토론 시간을 가졌다.

정하영 시장은 “김포시 권역별 인구계획에 맞춰 복지관 규모가 대략 얼마나 요구되는지 확인해야하고, 현재 계획 중인 연면적 규모가 충분한지 여부와 부족한 모든 시설을 통합사회복지관에 배치하기에는 어려움이 있기에 공간배치를 효율적이고 전략적으로 해야 한다”고 말했다.

시는 오는 11월까지 기본계획수립 및 타당성조사 사전용역을 완료하고 제2통합사회복지관 건립에 나설 계획이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