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제64회 현충일 추념식 열려...'나라 위한 희생과 헌신, 평화와 번영으로'

김포시가 지난 6일 김포시 현충탑에서 국가유공자, 보훈가족, 기관·단체장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추념식은 오전 10시 싸이렌 소리에 맞춰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희생과 공헌을 기리기 위한 묵념과 헌화·분향, 추념사로 이어졌으며, 윤옥여 김포시문인협회 부회장이 헌시 ‘무명 영령은 말한다’를 낭독했다.

해병 제2사단 군악대의 연주로 김포시립여성합창단과 추모객들이 모두 ‘현충일 노래’를 제창하며 나라를 위해 희생하신 순국선열의 호국정신을 기리는 시간을 가졌다.

정하영 시장은 추념사에서 “한반도의 평화는 선열들의 희생에 대한 이 시대 후손들의 소명이다”고 강조하며, “한반도 평화의 주역으로서 김포가 그 역사를 만들 수 있을 것이다”라며??앞으로도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이 자부심을 가지도록 예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