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통 / 도시개발
광역버스노선 '전세버스' 투입7000번, 7100번 노선...5월 31일부터 전세버스 투입 운행
   

김포시가 입석률이 높은 서울방향 출근 버스노선에 지난 31일부터 전세버스를 투입해 운행 중이다.

관련 노선은 올림픽대로를 운행하는 선진버스 7000번과 7100번으로 이날부터 각각 2대, 1대를 평일 출근시간 오전 6시20분과 6시 30분(차고지 출발기준)부터 추가 운행되고 있다.

이와 함께 시는 이들 노선과 함께 입석율이 높게 나타나고 있는 김포운수 M6117과 G6000번 노선에도 오는 6월 10일부터 전세버스를 각 1대씩 우선 투입할 예정이다.

전세버스 이용은 좌석예약버스로 운영되며 미리(Miri)앱을 통해 사전 예약하고 정해진 일시에 탑승하면 된다.

시는 M6427도 업체 협의를 통해 향후 5개 노선에 9대를 확대해 운행할 계획이다.

또, 시는 노선부족에 따른 출퇴근 불편문제의 근본적 해결을 위해 최근 서울시 협의를 통해 7000번 2층 버스와 21번 버스를 각각 3대씩 증차 운행키로 합의했다.

이들 노선에 대해서는 운행준비가 끝나는 대로 운행될 예정이다.

김광식 교통개선과장은 “전세버스 투입에 적극 참여해 준 운수업체에 감사하다"며 "광역버스 전 노선에 대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을 실시해 입석이 높은 노선에 대해 전세버스 추가 투입을 논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