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폭염 대비‘그늘막’대폭 확대 설치지난해 20개소에서 다음달까지 82개소 추가 설치
   

김포시가 폭염으로 인한 시민 건강과 온열질환자 발생 예방을 위해 통행량이 많고 그늘이 없는 도로변 횡단보도 주변에 그늘 막을 대폭 확대 설치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 20개소에 그늘 막을 시범 설치해 운영했으며,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어 올해 6월 중순까지 1억 4천만 원의 예산을 투입해 82개소에 추가로 그늘 막을 설치해 총 102개소를 운영할 계획이다.

그늘 막은 여름철 폭염 속에서 도로변을 걷거나 횡단보도 등에서 신호대기를 하다 열사병 등 온열질환자 발생을 예방하기 위하여 매년 6월부터 10월까지 운영된다.

두춘언 안전총괄과장은 “시는 앞으로도 폭염기간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그늘 막 설치를 포함한 다양한 폭염대책을 시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