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역사자원 창조지역사업 성과 공유애니메이션, 스토리북으로 만나는 흥미진진~김포 역사!
   

김포문화재단이 김포 역사자원 문화창조사업으로 2017년부터 지난해까지 제작에 들어간 애니메이션, 스토리북 등 역사문화 교육홍보용 콘텐츠 개발이 완료됐다.

행정안전부 ‘창조지역사업’선정에 따라 추진된 ‘김포시 역사자원 문화창조사업’은 조강, 애기봉, 덕포진, 문수산성 등 4곳의 김포 역사자원을 스토리텔링하고 관련 콘텐츠와 함께 교육·체험 프로그램 등을 개발해 지역 가치 재조명과 관광활성화를 위한 사업이다.

이에 따라 조선시대 조강포구, 한강하구 중립지역, 유도와 평화의 소 구출 등 조강에 얽힌 다양한 스토리들을 흥미롭게 풀어낸 6분36초 분량의‘평화를 꿈꾸는 강, 김포 조강 이야기'가 지난해 제작이 완료됐다.

애니메이션과 모션그래픽으로 제작된 이 작품은 지난 해 경기G-Bus 등을 통해 홍보된데 이어 중문·영문 자막버전으로도 만들어져 조강과 포구 등 한강하구 스토리 홍보에 활용될 예정이다.

이어 지난해에는 애기봉에 얽힌 애기와 평안감사의 설화를 주제로 한 ‘그리움 그 너머’ 애니메이션(3분)이 제작됐다.

아름다운 색감과 독특한 그림체가 인상적인 애기봉 애니메이션은 김포 출신의 김희선 작가가 참여했다.

김희선 작가는 조강을 사이에 둔 분단의 아픔을 그린 애니메이션 ‘The river’로 2015 영국영화협회 최우수 애니메이션에 선정된 바 있다.

김포의 대표 사적인 덕포진과 문수산성 역시‘김포 관방유적 이야기(3분15초)’ 영상으로 탄생했다.

이 작품은 효과적으로 역사적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전통적 애니메이션 기법이 아닌 생생한 유적의 현장감을 전달하기 위해 실사에 모션그래픽을 입힌 형식으로 제작됐다.

관방유적 이외에도‘김포 지명유래 이야기(42초)’, ‘김포 농경, 포구 이야기(1분09초)’ 등이 모션그래픽으로 제작돼 김포의 오랜 역사와 가치를 알리는 데 활용될 예정이다.

스토리북으로 만나는 김포의 역사

스토리북 ‘조강이의 대탐험, 역사따라 게임속으로’는 2017년 개발된 김포 역사자원 캐릭터를 활용해 주인공 조강이가 조강, 애기봉, 덕포진, 문수산성을 찾아다니며 게임을 풀어가는 내용의 그림책이다.

특히 초등학생, 중학생들이 흥미롭게 역사를 배울 수 있도록 전문 스토리작가인 조영아 작가가 글을 쓰고, 그림에는 웹툰 ‘궁디팡팡 토로토로’로 유명한 김득 작가가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스토리북은 총 1,000부가 제작되어 국립중앙도서관을 비롯하여 관내 주요 도서관, 초등학교 등에 무료로 배포될 예정이며, 김포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PDF파일로 다운받을 수 있다.

최해왕 김포문화재단 대표이사는 “책자와 영상에 담긴 다양한 스토리들이 교육 및 홍보자료로 널리 활용되어 김포의 새로운 역사문화브랜드를 창출할 것이며, 앞으로도 세대의 흐름과 시민의 요구에 부응하는 다양한 융복합문화콘텐츠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조강의 대탐험’ 스토리북 출간 기념으로 워크북풀기 이벤트가 실시된다. 참여 방법은 재단 홈페이지에서 조강이의 대탐험 워크북을 다운받아 완성한 뒤 이메일로 보내면 된다. 참여자들 중 선정된 10명에게는 스토리북 세트와 함께 소정의 기념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