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장기도서관, 개관 첫날부터 문전성시첫날 8,218명 방문…6,450권 대출
   

장기도서관이 개관 첫날인 지난 8일 하루 8,218명이 방문해 6,450권의 도서를 대출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신규가입자도 이날 하루에만 449명에 이른 것으로 집계됐다.

시는 중봉도서관을 비롯해 지난해 김포시 4개 공공도서관 1일 총 이용자 평균(6,371명)의 1.3배, 1일 총 대출권수 평균(3,466권)의 거의 두 배에 달하는 수치라고 설명했다.

이용자 현황 분석결과 성인 여성의 대출권수가 4,224권으로 가장 많았고, 이 중 유아 자료와 어린이 자료가 2,925권인 것으로 확인됐다.

개관 이틀째에도 5,000여 명이 방문해 4,343권의 도서를 대출하는 등 연일 다른 4개 도서관 총 이용자 수와 총 대출권수를 훨씬 웃돌며 큰 관심과 기대를 일으키고 있다.

장기도서관은 건축비 154억 원 등 약 200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지하1층, 지상4층 연면적 5,865㎡ 규모로 어린이 자료실과 유아자료 코너, 문화교실, 청소년 자료실, 독서 동아리실, 디지털자료실, 종합자료실, 대강당, 북카페 등 시설을 갖추고 있다.

정하영 시장은 “최근 도서관의 역할이 확대되면서 잠재 수요도 계속 증가하고 있다”며 “현재 건립을 추진하고 있는 마산도서관과 운양도서관도 조기 개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