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채신덕 도의원 김포중앙리틀야구단과 간담회 개최
   

경기도의회 채신덕(김포 2)의원이 지난 7일 김포상담소에서 윤대현 김포중앙 리틀야구단 감독 등 관계자와 만나 간담회를 개최했다.

윤 감독은 "김포에 유능한 야구 꿈나무들이 적지 않은데도 중학교 야구부가 없어 선수들이 서울이나 고양시로 진학하고 있다"며 고충을 털어 놓고 중학교 야구부 창단과 지원을 요청했다.

또, "야구선수의 꿈을 키워 나가는 유소년들이 안정적 환경 속에서 체계적 훈련을 통해 꿈을 키워 나갈 수 있도록 해 달라"며 대회 출전비 지원 등을 요구했다.

채신덕의원은 “야구와 같은 체육활동은 기초체력 향상은 물론 아이들이 성장하는데 큰 도움을 수 있는 스포츠다”라며 "지원과 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