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행사
공공도서관 대출 지난 해 처음으로 100만권 돌파고촌도서관 개관 견인

김포시의 공공도서관 도서 대출권수가 큰 폭으로 증가하며 지난해 처음으로 100만 권 대출을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포시립도서관에 따르면 지난 해 중봉도서관을 비롯한 김포시 4개 공공도서관 도서 대출권수는 1,062,700권으로 2017년 대비 18.5% 증가하며 최근 5년간 27% 늘어났다.

도서관 이용자 수도 1,960,672명으로 103,602명이 늘어 2017년 보다 7.6%가 증가했지만 2014년 기준으로 5년 사이에 2.3% 줄었다.

도서관은 도서 대출 증가를 지난해 3월 개관한 고촌도서관 때문으로 분석했다.

그러나 중봉도서관과 통진도서관의 개인학습실 이용자 감소를 전체적인 이용자 감소로 풀이했다.

대출권수가 가장 많은 도서관은 여전히 중봉도서관이 378,119권으로 가장 많았으나 최근 5년간 감소세에 접어들면서 김포시 공공도서관 1번지로서의 아성이 흔들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양곡도서관과 통진도서관은 북부권 지역에서 꾸준한 사랑을 받으며 대출권수와 이용자수가 최근 5년 동안 각각 20% 이상 증가했다.

한편, 지난 해 김포시민 중 책을 가장 많이 읽은 다독자는 중봉도서관에서 689권을 대출한 초등학생 변지훈군(김포시 북변동)으로 선정됐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