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김포시, '경기도 평가' 하순위 불명예 일소2018년 시군종합평가 '장려상' 수상

김포시가 경기도에서 실시한 '2018년도 시군종합평가'에서 장려상을 수상하게 돼 2억 5백만 원과 기관 표창을 받게 됐다.

경기도 시군종합평가는 도내 31개 시군을 인구수에 따라 3개 그룹으로 나눠, 총 124개 지표에 대해 성과를 측정하는 방식으로 김포시는 이번 평가에서 동일그룹 10개 시군 가운데 종합순위 4위를 차지하며 최근 10년간 하위 순위에 머물렀던 불명예를 단번에 일소했다.

이번 성과는 시정 역량 강화 및 행정서비스의 질적 향상을 목표로 장영근 부시장을 중심으로 성과관리 총괄부서와 지표 담당부서간 협업으로 평가 체계 분석과 부진지표에 대한 원인 분석 및 컨설팅 진행, 월간 실적보고회 추진 등의 다각적인 노력이 반영됐다.

이 같은 결과로 김포시는 전년도 평가 결과 30%, 올해 평가 결과 70%가 반영돼 산출되는 최종 종합순위에서 부진했던 전년도 평가 결과를 포함하고도 우수 시군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뤄냈다.

박영상 기획담당관은 “외부의 객관적 평가에서 뛰어난 성과를 올릴 수 있었던 것은 평가와 시정성과가 별개라 아니라 시민들이 체감하는 행정서비스 그 자체임을 인식하고 김포시 전 공직자가 노력한 결실” 이라며, “내년에도 금년도 이상의 시정 성과를 얻기 위해 ‘김포시 핵심 사업에 대한 컨설팅 및 외부평가’ 추진을 비롯한 혁신적인 방안들을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