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김포 강소농 농업의 품격을 높이다!김포시농업기술센터, 2018 강소농대전 “최우수상” 쾌거
   

김포시농업기술센터가 지난달 29일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 ‘2018 강소농 대전 성과보고회'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

농촌진흥청 주관으로 개최된 이번 ‘강소농 대전’에서 농촌진흥청은 전국 160여 곳의 농업기술센터를 대상으로 강소농ㆍ경영지원사업을 평가해 김포시를 포함한 우수기관 13곳을 선정했다.

강소농 사업은 농업경영체 스스로 꿈과 비전을 갖고 끊임없는 역량개발을 통해 자율적인 경영 혁신을 지속적으로 실천하는 중소규모 가족농 중심의 농업경영체를 육성하는 사업으로 농촌진흥청 및 각 시군농업기술센터에서 전략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김포시는 2011년부터 올해까지 총 486명을 육성하고 있으며 강소농사업을 통해 경영개선실천교육, 소득증대를 위한 컨설팅, 자율모임체 육성, 시범사업 추진 등 다양한 지원을 통해 농가 경영개선 및 소득향상에 힘쓰고 있다.

특히 2018 강소농대전에 참가한 전국의 많은 농업인 중에 전국 강소농 대표로 김포시 태연농장(김명덕대표, IOT기술 활용 새싹인삼 재배)이 언론홍보 대상으로 선정돼 KBS, YTN, TBN 등 주요 매스컴 보도를 통해 김포 강소농가의 우수성을 널리 홍보하기도 했다.

고상형 농업기술센터소장은 “급변하는 농업환경에서 미래를 책임지고 김포를 대표할 수 있는 작지만 강한 농업인 강소농 육성을 위해 지원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대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