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도심 무료 공공와이파이 성능 '양호'市, 버스 정류장 등 26개 공공와이파이 점검 결과 다운로드, 업로드 속도 '기대수준' 만족
   

김포시가 버스정류장 및 공원 등에 설치한 무료 공공와이파이 성능이 기대 수준을 만족시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지난 15일부터 19일까지 무료 공공와이파이가 설치된 26개소에 대해 일제 점검을 실시했다.

점검 결과 김포고 버스정류장, 고촌 버스정류장, 김포대학, 양촌·대곶 버스정류장 및 김포생활체육관, 걸포체육관 등 26개소는 빠르고 안정적인 공공 와이파이 이용 환경을 제공해 무선AP 한 대당 반경 100m 이내 50명 이상이 인터넷을 동시 접속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하루 접속 인원이 평균 650여명으로 평균 속도도 다운로드 기준 70Mbps, 업로드 속도 9070Mbps로 매우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점검은 와이파이 서비스의 범위 결정 및 보안패치 적용 여부 등 15개 항목을 대상으로 진행 돼, 시는 점검결과를 분석해 보안정책 수립에 반영해 나갈 계획이다.

시는 2013년부터 전통시장 및 공원, 체육관 등 101개소에 자체적으로 무료 공공와이파이 구축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김진석 정보통신과장은“내년에도 승하차 건수가 많은 버스정류장을 대상으로 15개소에 설치 계획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