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인터뷰
친환경 축산산업의 부흥과 발전에 큰 기여임한호 김포축산농협 조합장
   
▲ 임한호 김포축협조합장

◎ 경인지구축협운영협의회장
◎ 전국 나눔축산운동본부 경기도 지부 지회장
◎ 전국축산발전협의회 부회장
◎ 전국축협조합장운영협의회 부회장
◎ 경기도 농업발전기금 심의위원회 위원
◎ 경기도 조합(농ㆍ축협) 운영협의회 위원
◎ 축산경제 자금운용협의회 위원
◎ 전국친환경축산조합장협의회장(전)
◎ 전국양계관련조합장협의회장(전)

김포축산농협의 디딤돌과 안정된 기반 다져

임한호 김포축산농협 조합장을 만났다. 2015년 3선연임에 성공한 임한호 조합장은 그동안 경인지역축협운영협의회 회장과 전국규모의 친환경축산조합장협의회 회장을 맡아 대내외적으로 역량을 펼치며 그 위상과 발전에 헌신해 왔다.

또한 어려웠던 김포축산농협의 디딤돌을 마련하고 안정된 기반위에 올려놓으며 조합원과 고객이 편안하게  찾을 수 있는 친절한 조합으로 이끌어 가고 있다.

“김포축산업의 부흥과 선진축산 ,복지농촌을 실현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습니다. 임직원들과 조합원들은 축산물생산자단체로서 친환경적이고 안전한 먹거리를 생산하여 품질 좋은 우수한축산물을 저렴하게 공급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2020년 목표와 비젼을 향한 “원숙한 리더십”

임한호 조합장은 경제사업을 활성화 하여 조합원들에게 실익이 돌아가도록 최우선의 노력을 다하며 내실을 다져나가며, 조합원과 고객들이 만족하고 신뢰할 수 있는 목표를 향해 원숙한 리더십을 발휘해나가고 있다.

특히 2020년까지 예수금 3천억원, 대출금 2천500억원을 달성하고 경제사업의 목표를 350억원으로 잡아 매진하고 있는 중이다.
1982년에 창립한 김포축산업협동조합은 본점 및 7개 지점, 1개의 경제사업장에서 축산관련 지원 및 금융서비스를 통해 축산업의 발전과 도약을 위해 노력해 오고 있다.

친절서비스를 통해 예수금, 대출, 보험,카드수수료 수익증가로 자립기반을 다지는 한편 실행가능한 목표달성과 보상을 실행하며 알찬 조합으로 우뚝 세워 조합발전을 이룩하겠다는 각오이다.

친환경 축산산업의 부흥과 위상을 세운다

 특히 김포축협이 운영중인 자원순환센터는 전국 40곳의 자원순환센터 중 최첨단친환경시설로 이미 유명하다. 김포관내 축산농가의 분뇨를 수거해 양질의 친환경비료를 생산해오고 있는 친환경축산기반을 조성한 규모가 있는 시설로 가축분료 자원화로 친환경축협의 위상과 친환경축산의 발전적인 모델로 대표 되고 있다.

“김포축산농협뿐만 아니라 국내 축산업이 향후 지속 가능하고 국민에게 신뢰받는 성숙한 선진축산으로 발전해 나가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양적성장 및 질적 성장을 위해 더욱 노력하며 더 좋은 사회와 더 좋은 환경을 위해 실천해 나가고자 합니다”

임한호 조합장은 앞으로도 축산농장의 환경개선과 축산사업의 발전을 위해 의식이 더욱 높아지고 완성도 높은 서비스를 다해 나갈 계획이다.

스스로 주인되는 직장문화 조성

1백여명의 직원들의 긍정마인드로 여는 축협 업무환경의 변화 또한 직원 상호간의 화합과 소통을 이어가고 능률향상으로 이어지며 안정된 직장문화가 정착되고 있다.

임한호 조합장은 이병국 상임이사를 전문경영인으로 영입하고 재선출하며 축협의 발전을 위해 노력한 결과 활기찬 축협의 위상과 안정적으로 실적향상을 이루어 냈으며 이병국 상임이사는 다시 한 번 신임을 받고 임한호조합장과 발을 맞추며 더 나은 축협의 발전과 성장을 견인해 내게 되었다.

임한호 조합장은 현재 경인지구축협운영협의회장과 전국 나눔축산운동본부 경기도 지부 지회장, 전국축산발전협의회 부회장, 전국축협조합장 운영협의회 부회장, 경기도 농업발전기금 심의위원회위원, 경기도 조합(농.축협)운영협의회 위원, 축산경제 자금운용협의회 위원 등을 맡아 지역을 넘어 전국축산산업발전에 기여해 오고 있기도 하다.

임한호 조합장이 이끄는 김포축협의 더욱 큰 활성화와 지역사회에 꼭 필요한 조직으로 발전해 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
  

유인봉 대표이사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인봉 대표이사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