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시민과 함께 평화문화1번지 내실화에 최선 다하겠다"유영록 시장, 선거사무소 개소...전혜철· 이재명· 양기대 도지사예비 후보 총 출동

더불어민주당 유영록 김포시장이 지난 7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열고 김포시장 3선 도전에 시동을 걸었다.

이날 개소식에는 같은 당 김두관 국회의원과 전해철, 이재명, 양기대 경기도지사 예비후보를 비롯해 시민 등 1천여명이 참석해 출정식을 방불케 했다.

전해철, 양기대 예비후보는 이 자리에서 유영록 시장과의 친구관계를, 이재명 예비후보는 정치적 동지임을 밝히며 유 시장과의 친밀도를 과시해 참석자들로부터 큰 박수를 받았다.

축사에 나선 김두관 의원은 “유 시장이 김포시민과 함께 평화문화1번지 사업을 잘 마무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촛불혁명으로 열린 시민주권시대의 성공을 위해 이번 선거에서 제대로 된 일꾼을 뽑아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전해철 예비후보는“유영록 시장은 우리 민주당의 지지 도가 안 좋은 김포에서 우리 당 후보로 3번이나 당선된 우리 당의 소중한 자산”이라고 유 시장을 치켜 세우며 “‘나라는 문재인, 김포는 유영록’이라는 표어처럼 김두관 의원과 잘 협력해서 김포 발전을 앞당겨 달라”고 강조했다.

또 이재명 예비후보는 “유영록 시장은 저와 함께 민주당 후보로 나서 지난 2004년 국회의원 선거와 2006년 시장 선거에서 연거푸 낙선의 고배를 함께 한 정치적 동지로서 우리 당이 어려울 때 함께 당을 지켜왔다”며 “유 시장은 시장이 다르면 시정이 달라진다는 사례를 보여준 대표적 인물”이라고 밝혔다.

양기대 예비후보는 "친구로서 옆에서 지켜본 유영록 시장은 늘 겸손하고 진실이 담겨 있으며 포용하는 성격의 소유자"라며 "함께 해외연수를 갔을 때 옆에 없어 어디를 갔나 하고 확인해 보면 항상 김포시정을 고민하며 선진 문물을 견학하고 돌아온 성실함의 표본”이라고 유 시장을 소개했다.

유영록 시장은 인사말을 통해“접경지역 10개 시, 군 시장, 군수 중에 민주당 소속은 저 유영록이 유일하다. 그만큼 우리 김포는 민주당이 어려운 곳이었으나 이제는 상황이 많이 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지난 2015년 평화문화1번지를 선언하고 난 뒤 세계 속의 김포로 거듭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고 자부한다”면서“이제 김포시민과 함께 평화문화1번지의 내실화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3선 승리에 대한 강한 의지를 피력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