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통 / 도시개발
김포도시철도 첫 차량 기지창 반입현대로템 창원공장 출발해 육상수송으로 22일 1편성 2량 입고...6월 부터 본선 시운전
   

내년 개통 예정인 김포도시철도‘골드라인’첫 차량이 22일 김포시한강차량기지(양촌읍 유현리)에 반입됐다.

반입 차량은 초도 1편성 2량으로 지난 21일 현대로템 창원공장을 출발해 육상수송으로 이날 오전 기지에 입고됐다.

반입 차량은 조립 뒤 상태시험과 정적시험을 거쳐 오는 6월부터 본선 시운전에 투입된다.

나머지 차량 23편성 46량은 제작 완료 후, 현재 현대로템 자체 검수와 시운 전 중으로 오는 6월부터 차례로 입고 될 예정이다.

시험운전을 거쳐 내년 11월 개통하게 될 김포도시철도 건설 공정률은 1월말 현재 64%로 개통 후 일일 8만9000여 명의 수송수요를 담당할 전망이다.

1조5086억 원이 투입되는 김포도시철도는 차량기지를 제외하고 전 구간 23.63㎞이 지하로 건설되며 양촌역, 구래역, 마산역, 장기역, 운양역, 걸포북변역, 김포시청역, 풍무역, 고촌역, 김포공항역까지 10개 역사를 두고 48㎞/h의 표졍속도로 구래동을 출발해 김포공항역까지 운행된다.

유영록 시장은 “서설이 내리는 날 첫 차량이 레일에 안착했다”면서 “공정이 순조롭지만 현장안전과 차량점검에 끝까지 만전을 기해달라”고 현장 관계자들에게 당부했다.

권용국 기자  mr@gimpo.com

<저작권자 © 미래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