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30건)
<사설>김포시 혁신에 거는 기대
노무현 정부의 최대의 화두는 ‘혁신’이다. 노무현 대통령이 직접 나서서 정부의 혁신을 외치고, 지방을 순회하며 공무원과 내 자신의 혁신을 줄기차게 강조하고 있다. 이제는 모든 분야에서 혁신없이는 2만불시대는 없다고 ...
라인
100만평 신도시 전면 재검토를
김포신도시 축소로 김포시의 발전 장애와 함께 난개발이 우려된다. 군사지역을 이유로 했기 때문에 2016년 김포시 도시기본계획에도 막대한 영향을 미칠 것이기 때문이다. 이번 신도시 축소 발표로 우선 김포시기본도시계획에...
라인
자살대책 시가 적극 나서라
자살 대책 시가 적극 나서라 정신건강 분야 지원 아끼지 말아야 사회적으로 저명인사들을 비롯해 갈수록 자살이 늘어나고 있다. 최근 김포에서만도 지난 11, 12일 연이틀 동안 2명의 시민이 자살을 해 먼 얘기가 아니라...
라인
자살 대책 시가 적극 나서라
사회적으로 저명인사들을 비롯해 갈수록 자살이 늘어나고 있다. 최근 김포에서만도 지난 11, 12일 연이틀 동안 2명의 시민이 자살을 해 먼 얘기가 아니라는 것을 또 한번 실감케 해준다. 이렇게 자살이 늘고 있는 것은...
라인
사회적으로 저명인사를 비롯해 갈수록 자살이 늘어나고 있다. 최근 김포에서만도 지난 11, 12일 연이틀 동안 2명의 시민이 자살을 해 먼 얘기가 아니라는 것을 또 한번 실감케 해준다. 이렇게 자살이 늘고 있는 것은 ...
라인
투표참여는 성인의 권리와 책임
5월 17일은 ‘성년의 날’이다. ‘성년의 날’은 20살이 되는 젊은이들에게 사회의 일원으로 성인이 되었음을 축하하고 희망찬 인생을 설...
김포시선거관리위원회  |  2004-05-13 00:00
라인
<사설>투표 참여만이 정치를 바꾼다
4.15 총선은 누구를 막론하고 대한민국의 정치를 바꾸는 중요한 선거라고 이야기 한다.후보자들이야 당락을 결정하는 중요한 순간이기에 중...
편집국  |  2004-04-14 00:00
라인
[논평] ‘지역언론발전법’ 국회통과 환영
1. 우여곡절 끝에 지역언론인들이 바라고 바라던 신문발전법안이라는 ‘옥동자’ 탄생했다. 우리는 이 법안이 만장일치로 국회를 통과한 데 대해 이를 적극 환영하는 바다. 2. 우리는 이 법안이 풀뿌리 지역언론과 풀뿌리 ...
라인
신도시 대책위 통합 논의할 때
건교부가 주민과의 직접 대화에 나서면서 대책위들의 반응이 각기 다르다. 지난 29일 간담회를 가진 김포신도시반대투쟁위원회는 현재 개발 기준에 대해서는 반대하지만 ‘주거지역의 편입 제외’ ‘주민동의를 통한 개발’ 등 ...
라인
신도시 보상 약속 서면화 해야
지난해 5월 9일 신도시계획이 발표된지 9개월을 맞고 있다. 그동안 많은 김포시민들의 전철개통과 도시화에 따른 프리미엄에 대한 기대감으로 ‘소리 없는 환영’을 보내왔다. 하지만 일반 시민들의 들뜬 기분과는 달리 해당...
라인
(사설)박의원 은퇴, 새정치로 이어지길
박종우 국회의원이 16대 의정활동을 끝으로 정계은퇴를 선언했다. 시민들은 박의원의 은퇴선언을 고뇌에 찬 아름다운 결정이라고 평가하는 분위기다. 일부에서는 떠나는 사람을 놓고 입방아를 찧을 수도 있겠지만, 박의원의 은...
라인
신도시 보상 현실화 해야
지난 3월과 5월 마송·양곡택지개발 계획과 김포 신도시 건설계획이 발표되면서 김포 시민들의 민심이 흔들리고 있다. 또한 8월 중 시민들에게 공람될 양촌지방산업단지로 양촌면 학운·대포리 주민들이 생활의 터전을 잃게 되...
라인
통진학원, 학교 비전 힘쓸 때다
업무감시프로그램 삭제를 빌미로 교사를 파면한 통진중학교에 대해 비판 여론이 거세게 일고 있는 가운데 통진학원의 학교 운영에 대한 비판적 여론이 커지고 있다. 해당 교사의 파면이 과도한 조치라는 것이 해당 교사뿐 아니...
라인
깨끗한 선거 지구당 경선부터
한나라당 부위원장직 인선을 놓고 잡음이 일고 있다.부위원장직 인선에서 누락된 유정복 전 수석부위원장과 같은 라인으로 분류되는 현직 시의원들이 강하게 반발한 것이다.현직 시의원 4인은 기자회견을 통해 구본태 위원장이 ...
라인
재단비리 수사 철저히 해야
김포대학 재단의 땅 매각과정에서 드러난 이중계약서 작성과 재단의 횡령사건 수사가 마무리 단계에 왔다. 그동안 김포대학 재단 측은 허위사실 운운하며 이중계약서 작성과 횡령사실을 은폐하기에 여념이 없었다. 하지만 경찰 ...
라인
통진학원 의혹 철저히 밝혀야
사학 재단의 전횡과 운영과정의 문제는 어제 오늘의 문제가 아니다. 90년대 사학재단 이사장이 200억을 횡령해 외국으로 도주한 사건에서부터, 입시부정으로 얼룩진 경우는 사학재단에서 비일비재하게 일어나고 있다. 그런 ...
라인
중봉문화제 ‘20회’가 옳았다
19회를 이어온 금파문화제와 지난해 처음 열린 중봉예술제가 통합돼 ‘중봉문화예술제’가 개최된다. 행사 개최를 앞두고 횟수 문제가 제기됐지만 중봉문화예술제인 만큼 제1회 중붕예술제를 이어받아 제2회라고 해야한다는 주장...
라인
침해받은 인권, 침묵하는 교사
침해받은 인권, 침묵하는 교사관내 한 중학교 교사의 파면 파문으로 어처구니없는 사실 하나가 드러났다.이 학교는 지난 5월 교사들에게 지급된 업무용 컴퓨터에 '넷오피스쿨'이라는 프로그램을 설치해 교사들이 컴퓨터에서 어...
라인
뒤로 가는 투명행정 시민의 알 권리는 뒷전인가.
일주일간 계속된 행정감사 일정이 끝났지만 의회와 집행부는 감사내용에 대한 시민들의 알 권리를 무시했다는 비난을 스스로 자초했다.12일 특감장에서 이어진 행감도중 의원들은 김시장을 비롯한 국장급 인사들이 수감자로서의 ...
라인
신도시, 정치적 이용 말라
김포 신도시 계획이 발표된 후 누대에 걸친 삶의 터전을 잃게 될 것이라며 걱정하는 사람들이 많다. 신도시가 건설되면 이들의 걱정은 현실로 다가올 것이다. 누구를 막론하고 바라지 않는 개발로 인해 삶의 터전을 잃게 된...
Back to Top